혁신도시 시즌2 ‘훈풍’…입주기업 큰 폭 증가세

– 국토부, 전국 10개 혁신도시 클러스터 분양 및 입주현황 발표
– 현재 총 828개사, 1분기에만 135개사 신규 입주·업종도 다양화 추세
– ‘18. 2월 <혁신도시 시즌2>,‘18. 8월 <기업입주 활성화 방안> 이후 꾸준한 증가세
– 지역별로 경남(48)→광주·전남(32)→부산(22)순, 서울·경기 등 수도권 이전도 9개사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전국 10개 혁신도시의 클러스터 분양 및 입주현황(‘19년 3월말 현재)을 조사하여 발표하였다.

혁신도시 내 입주기업은 총 828개사로 올해 1분기에만 135개사가 새로 입주하는 등 2018년 2월 ‘혁신도시 시즌2’ 및 2018년 8월 ‘혁신도시 기업입주 활성화 방안’ 발표 이후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혁신도시별 1분기 실적을 살펴보면, 경남 48, 광주·전남 32, 부산 22, 대구 20개소로 상대적으로 많이 입주하였으며, 서울·경기 등 수도권 지역에서 9개사*가 이전하였다. 이는 지식산업센터 등의 준공에 따른 입주 증가로 보여진다.
* 광주·전남 3개사, 경북 2개사, 경남 2개사, 부산 1개사, 강원 1개사

클러스터 용지분양은 1,970천㎡로 계획(3,124천㎡)대비 63%, 입주는 689천㎡로 분양(1,970천㎡) 대비 35%에 달하며, 혁신도시별로는 광주·전남 3천㎡, 대구 2천㎡ 증가하였다.

국토교통부 혁신도시산업과 박진열 과장은 “혁신도시를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新지역성장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서는 혁신기업과 창업활동을 지원할 체계적인 시스템(산학연 거버넌스) 구축이 중요”하다면서, “앞으로 혁신도시가 지역성장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업유치 등 혁신도시 육성 전반을 컨트롤하는 구심점 조직으로 발전재단을 설립하고, 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기업들의 창업 활성화를 위한 투자유치 활동* 강화에도 더욱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 투자설명회 개최(국토부 주관 1회, 혁신도시별 20회), 혁신도시별 이전기업 지원 현황 및 이전기업 우수 사례 전파, 국토부 기업참여형 각종 행사 연계 홍보 등

아울러 “산학연클러스터에 입주하는 기업과 연구소 등에는 임차료 또는 부지매입비 이자비용의 최대 80%까지 3년간 지원을 하고 있다며 기업들의 많은 이전을 당부”한다고 덧붙였다.

원출처 : http://www.molit.go.kr/USR/NEWS/m_71/dtl.jsp?lcmspage=1&id=95082184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