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4일, 초여름밤에 용산기지 야간 특별투어 즐기세요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7월 4일에 약 160여명(버스 4대)의 국민이 참여하는 ‘용산기지 야간 특별투어’를 서울시·용산구와 합동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특별투어는 용산공원 조성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한층 더 끌어올리기 위해 기존에 정기적으로 실시하던 정기투어에 미군 자체 행사를 연계하여 총 4시간에 걸쳐 더욱 풍성하게 구성되었다.

투어일정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저녁 5시 20분까지 용산갤러리에 모여 버스에 탑승, 용산기지 내 주요 관람 지점인 위수감옥, 둔지산 정상, 만초천 등을 관람하게 된다. 이후 미군 측에서 마련한 행사장으로 이동하여 저녁 9시까지 공연과 불꽃놀이 관람*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즐기게 된다.
* 행사에 참여하는 시민에게는 저녁 시간대임을 고려하여 간단한 음식(생수·빵)이 무료 제공되나, 희망에 따라 개인 비용으로 행사장 주변 음식코너 이용 가능

행사참가 신청은 용산문화원 누리집(www.ysac.or.kr)을 통해 6월24일(월)∼26일(수)까지 3일간 진행되며, 6월27일(목)에 무작위 추첨 방식으로 투어 참가자를 선정·발표하게 된다.
☞ 야간 특별투어 행사계획 및 참가신청 관련 자세한 사항은 붙임1·2 참조

작년 11월에 실시한 ‘용산기지 버스투어’는 올해 6월까지 총 27회에 걸쳐 실시되어 총 1,420명의 국민이 평균 7.5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뚫고 참여하였으며, 설문조사 결과 참가자들의 85%가 버스투어에 만족한다는 답변을 하는 것으로 나타나 그 간의 행사가 국민들의 기대에 맞춰 성공적으로 진행된 것으로 평가된다.

한편 ‘용산기지 버스투어’는 국민들의 안전사고 예방 등을 위해 여름철 폭염기간(7월 둘째 주~8월 넷째 주)동안 휴식기를 갖고 8월 29일부터 새로이 시작*할 계획이다.
* 3/4분기 버스투어는 8.29일(개인), 9.5(개인), 9.19(개인), 9.26(단체) 실시예정으로 8월 중순경에 접수 예정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특별투어를 통해 용산기지 내 야경과 미군 문화체험 등으로 시민들이 용산기지의 새로운 모습을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하반기에도 용산기지 버스투어에 시민들께서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기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원출처 : http://www.krihs.re.kr/intro/organizationList.do?center=137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