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2032 올림픽 유치를 위한 개최 후보 도시로 선정

11일(월) 15시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 벨로드롬에서 열린 ‘2032 하계올림픽’ 국내 유치도시 선정 대한체육회 대의원총회 투표결과 서울시가 2032년 제35회 하계올림픽 국내 유치도시로 최종 결정되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대의원들에게 서울이 유치도시가 되어야 하는 당위성에 대해 약 15분 간 직접 발표했다. 한반도 대표도시이자 600년 수도라는 역사성과 상징성, 안정적인 대회 개최를 위한 재정적 역량, 준비된 인프라와 글로벌 도시 경쟁력 등을 적극적으로 피력했다.

서울시는 후보도시 선정을 위해 작년 12월 유치의향서를 대한체육회에 제출했으며, 지난달 1월23일 후보도시 선정을 위한 대한체육회의 현장실사가 이뤄졌다.

‘2032 제35회 하계올림픽’ 국내 유치도시는 서울과 부산이 경쟁 했으며, 최종 선정된 서울시는 오늘(11일) 대한체육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최종 개최지 선정을 목표로 본격적인 준비작업에 들어간다.

2032년 올림픽 개최지로 서울과 경쟁할 후보 도시는 인도 뭄바이, 중국 상하이, 호주 멜버른, 이집트 카이로-알렉산드리아, 러시아 블라디보스톡등으로 서울시는 해외 유수 도시들과 한번 더 경쟁을 해야 한다.

원출처 : http://news.seoul.go.kr/gov/archives/502695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